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이스라엘 추가 공습 경고에 주민 수천명 제닌 캠프 떠나


이스라엘군이 대테러 작전을 명분으로 요르단강 서안 제닌 시와 제닌 난민 캠프에 대한 추가 공습 가능성을 경고하면서 주민 수천명이 3일 밤 캠프를 탈출했다고 타임오브이스라엘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팔레스타인 적신월사 긴급 구조대는 제닌 캠프에 있던 3000명이 삶의 터전을 떠났다고 말했다.


카말 아부 알-루브 제닌 부지사는 AFP통신에 "지금까지 캠프를 떠난 사람들이 약 3000명에 이른다"며 "이들을 제닌 시의 학교와 다른 대피소로 수용하기 위한 준비가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제닌 캠프에서 생활하는 주민은 약 1만8000명이라고 밝혔다.


팔레스타인 언론이 공개한 영상에는 군중이 제닌을 빠져나오는 모습이 담겨 있으며 , 일부는 이스라엘 군용 차량을 지나쳤다고 타임오브이스라엘은 전했다.


팔레스타인 매체는 이스라엘군이 제닌에 증원군을 배치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온라인에 공유된 영상에서 불도저를 포함해 대규모의 이스라엘군 차량 행렬이 이 지역으로 진입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중략)


한편 이스라엘군은 요르단강 서안에서 20년만에 최대 군사작전을 벌였다. 이번 작전에는 이스라엘군 병력 1000명과 드론 등이 동원됐다.


팔레스타인 보건부는 이스라엘군의 공습으로 현재까지 최소 8명이 사망하고 100여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출처: 뉴시스

내가 환난 중에 다닐지라도 주께서 나를 살아나게 하시고 주의 손을 펴사 내 원수들의 분노를 막으시며 주의 오른손이 나를 구원하시리이다 (시138:7)

영원하신 인자와 자비의 하나님, 주님의 이름을 높이며 간절히 기도합니다.


지금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가운데 20년 만에 최대 군사작전이 이뤄지고 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간구하오니 이 땅 가운데 임한 모든 분쟁과 죽음의 역사는 끊어지게 하여 주옵소서.


이스라엘의 대테러 작전으로 인하여 두려워 떠는 팔레스타인의 난민들을 긍휼히 여겨 주옵소서. 그 어느 곳에서도 환영받지 못하고 갈 곳 없어 방황하는 이들의 삶 가운데 거룩하고 영원하신 주님의 사랑을 부어 주옵소서.


전쟁으로 인한 공포와 두려움으로 삶의 터전을 떠난 자들의 마음을 주께서 만져 주셔서, 삶의 애통함과 두려움이 임마누엘 예수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치유되고, 온전한 평안이 삶 가운데 임하게 하여 주옵소서.


십자가에서 쏟으신 그리스도의 보혈을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땅 가운데 덮어 주사, 모든 분노와 갈등을 고요케 하시고 사랑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가 그 땅 가운데 영원한 화평과 기쁨으로 임하게 하여 주옵소서.


서로를 죽이게 하는 그 어떠한 사단도 역사하지 못하도록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땅을 지켜 보호하여 주옵소서. 오직 진리 되신 예수 그리스도만이, 그 거룩한 은혜만이 이 땅 가운데 임하게 하사 사망에서 생명으로 옮겨지는 하나님의 역사하심이 이루어지게 하여 주옵소서.


한국교회와 세계교회가 합심하여 성령님의 애통함으로 기도하며 나아갈 때, 주께서 반드시 거룩한 주의 은혜를 부어주실 줄 믿습니다. 모든 원수의 일은 끊어지게 하시고,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땅 가운데 왕 되신 주님의 주권이 온전히 임하여 지게 하여 주옵소서!

bottom of page